본문 바로가기

은은함에 대하여

by 류.. 2022. 4. 12.

 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은은하다는 말 속에는 아련한 향기가 스미어 있다 
                은은하다는 말 속에는 살구꽃 위에 내린 
                맑고 환한 빛이 들어 있다 
                강물도 저녁 햇살을 안고 천천히 내려 갈 땐 
                은은하게 몸을 움직인다 
                달빛도 벌레를 재워주는 나뭇잎 위를 건너갈 땐 
                은은한 걸음으로 간다 
                은은한 것들 아래서는 짐승도 순한 얼굴로 돌아온다 
                봄에 피는 꽃 중에는 은은한 꽃들이 많다 
                은은함이 강물이 되어 흘러가는 꽃길을 따라 
                우리 남은 생도 그런 빛깔로 흘러갈 수 있다면 
                사랑하는 이의 손잡고 은은하게 물들어갈 수 있다면  

 


                도종환

 

 

 

 

 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런 집 한 채 있으면 좋겠네  (0) 2022.08.22
인생을 다시 산다면..  (0) 2022.06.21
다시 봄이 왔다  (0) 2022.03.10
해남길, 저녁  (0) 2022.02.25
동백꽃 편지  (0) 2022.02.09

댓글0